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

ABS정보지원센터

지구생물의 80%는 바다에 산다 우리는 오직 1%만 알고있다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나머지 99%를 위해 연구하고 있습니다.

말레이시아 사바주, 생물다양성법 개정

작성자ABS정보지원센터  조회수194 등록일2023-09-11


말레이시아 사바주() 의회는 2000년 제정된 사바 생물다양성법의 개정안을 통과시킴

- 개정안의 목표는 생물과 유전자원 및 그와 관련한 전통지식의 보존, 지속가능한 이용, 관리 등을 강화하고, 이를 국제법과 국내법에 따라 효과적으로 실행하는 것을 목표로 함

- 개정안에 따르면, 사바 생물다양성센터(Sabah Biodiversity Centre)에서 발급한 정당한 허가서 없이는 보호대상인 생물자원의 보유, 판매, 구매, 반출입 등이 금지됨

사바 생물다양성센터는, 2018년부터 토착 두리안 종자의 밀수 건과 자원 접근 및 수출 허가서 없는 연구 목적의 곤충 표본 밀수사건 등의 신고를 접수받은 바 있음

- 이러한 행위에 대한 대응이 이루어지지 않으면, 다른 국가가 사바주의 생물자원을 부당 이용하고 상용화할 가능성이 있으므로, 이를 방지하고자 개정안이 마련됨

특히 사바 생물다양성센터는 나고야의정서에 의거하여 보호받아야 할 유전자원을 구체적으로 규정함

- 보호대상 유전자원은 사바 토착종, 희귀하거나 지질학적으로 보호할 필요가 있는 자원, 멸종위기 종, 중요한 문화적 가치를 지닌 자원, 생태학적으로 중요한 자원, 유전적 가치가 있는 자원, 지역사회에서 수요가 높은 자원 및 상업적 가치나 잠재성이 있는 자원임

-특히 니켈 및 아연을 흡수하는 능력이 있는 것으로 알려진 필란투스(Phyllanthus rufuschaneyi) 등 식물의 밀수와 부정한 이용을 막기 위해 이번 법안이 의미가 큼

또한 사바 생물다양성센터는 향후 국세청 산하가 아닌 총리실 직속으로 운영될 계획임

The Borneo Post (’23.8.10)

상세보기